시작페이지로 설정  l 즐겨찾기추가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4.5.25 (토)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kcn21.kr/news/5552
발행일: 2024/04/27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
구로구, 모든 구민 대상 ‘자전거 보험’ 자동 가입 추진


서울 구로구가 모든 구민을 대상으로 자전거 보험 자동 가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보험가입은 자전거를 이용하는 구민들을 보호하고 친환경 교통수단인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한 취지다. 구로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모든 구민(등록외국인 포함)이 대상이다.

구는 자전거 보험 가입을 통해 다음 달 1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자전거 운전 중 발생한 사고, 보행·운전 중 자전거와 충돌해 일어난 사고 등 자전거 관련 사고를 보장한다.

주요 보장내용은 △사망 △후유장해 △진단위로금 △입원위로금 △벌금 △변호사 선임비용 △교통사고 처리지원금 등이다.

다만, 피보험자나 보험수익자의 고의, 자해 범죄행위 등이나 자전거를 경기용이나 경기를 위한 연습용 또는 시험용으로 운전하던 발생한 사고 등에 대해서는 보험금을 지급하지 않는다.

관내뿐만 아니라 다른 지역에서 발생한 사고도 보장 범위에 포함되며, 사고일로부터 3년 이내 보험사에 청구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DB 손해보험사(02-475-8115)로 문의하면 된다.

문헌일 구로구청장은 “구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전 구민 대상으로 자전거 보험을 지원하고 있다”라며 “사고 발생 시 보험을 활용해 실질적인 지원을 받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의 다른기사보기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이용약관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