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설정  l 즐겨찾기추가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4.5.25 (토)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kcn21.kr/news/5516
발행일: 2024/04/08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
중국동포 창업의 지름길...
최고의 품질 우(牛) 원스톱 스비서 제공


(주)씨앤케이무역회사는 2016년에 설립 후 그해 호주 STANBROKE, 호주ACC와 공급계약 체결, 2018부터 칠레 FRIGOSONO와 공급계약 체결함으로 우(牛)부산물 100만불 판매달성 하였다. 2020년 씨앤케이무역 가공센터 착공하였고, 2021년 (주)씨앤케이무역 가공센터 (주)씨앤케이푸드를 설립하였다. 씨앤케이무역회사는 호주 청정와규, 수입육우, 소곱창, 대창, 막창, 홍창, 염통, 사골, 특양 등 기타 부산물 등의 수입부터 가공/유통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시스템화 하였습니다. 이를 통해 파트너에게는 솔루션을 제안하고 소비자에게는 품질 좋은 제품을 공급할 수 있다. 원료육 수입-가공에 관하여 다년간의 전문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좋은 원료육 선정과 안심할 수 있는 가공프로세스를 확립하였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선별하여 공급해 드리고 있다. 씨앤케이무역은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길을 향해 나아가며 새로운 사회를 만들며 상호 존중과 배려를 통한 커뮤니케이션으로 가능한 발전을 위해기술과 혁신을 통해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소팔소곱창은 2010년 브랜드 시작과 함께 국내 최초로 초벌 소곱창을 온라인에서 판매하기 시작하였다. 소곱창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고객에게 품질 좋은 먹거리를 제공하려고 노력하고 있으며. 그로 인해 많은 고객들에게 프리미엄 곱창으로써 인정받으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에서 빠른 품절로 인해 '곱겟팅'이라는 신조어를 만들어 내기도 했다. 현재 100,000명의 관심고객수가 소팔소곱창의 가치를 증명하고 있으며. 저희 소팔소곱창은 품질 좋은 원료육 확보와 위생적이고 안정적인 생산능력으로 고객의 사랑에 보답하도록 하겠습니다. 씨앤케이무역회사는 원료육-가공-유통에 이르는 토탈미트 시스템으로 파트너사에게 적합한 솔루션을 제공함으로 코리아유통회사와 손을 잡고 동포세계를 공동 공약해 우리 동포들이 건강식품을 맛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주)코리아유통회사는 2000년대 한국내 설립이후 중국식품수입사업에 주력하여 수십년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현재 국내 300평 이상의 보세고를 보유하였고, 수입계의 중국 유명브랜드 및 특허 제품을 대행하고 있으며, 중국지역 6개의 중국식품 생산기지를 보유하고 있다. 통계에 의하면 코리아유통회사는 1000여개의 “중국시품”.”중국식품마트””중화요리점”등 파트너사에 납품하고 있으며, 한국 내 중국식품 판매고객의 수입난을 해소하고 한국 내 중국동포들이 고향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제 일 매출 1억 원을 달성해 한국 내 최대 규모의 수입업체 중 하나로 자리 잡고 있다.

2.케치프레이즈
CNK贸易公司(株式会社)& korea流通(株式会社)
(주)씨앤케이 무역회사&(주)코리아유통
强强联合 攻略同胞世界
강자와 강자의 연합하여 동포세계 공약

3.주소 및 연락처
M +82-10-5609-8421
T +82-32-710-2065
ADD 인천광역시 서구 소담1로36 (주)씨앤케이무역
WEB: www.cnkkrade.co.kr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의 다른기사보기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0)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이용약관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