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설정  l 즐겨찾기추가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2.12.9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kcn21.kr/news/4846
발행일: 2022/10/25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
대구출입국·외국인사무소「안동출입국센터」개소
경북 북부 체류 외국인, 가까워진 이민 행정서비스에 환영

□ 대구출입국·외국인사무소(소장 김종복)는 오는 10월 31일 경북 안동시 송천동에 위치한 국립안동대학교 내에 「안동출입국센터」를 개소한다.

※ 안동센터 관할 지역은 2개 시(안동·영주시), 5개 군(예천·봉화·의성·영양· 청송군)으로, 해당 지역에는 약 4,800여 명의 외국인이 거주 중

□ 안동출입국센터는 경북 북부지역 체류 외국인의 외국인등록, 체류기간 연장, 체류자격 변경·부여 및 각종 신고 등 체류 민원 전반에 관한 업무를 처리하며, 방문 전 사전예약*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 (사전예약) 하이코리아(www.hikorea.go.kr)

※ (제외업무) 국적, 난민, 조사, 불법체류자 단속보호 등

□ 안동출입국센터의 개소로 결혼이민자, 외국인근로자, 유학생 등 경북 북부 지역 체류 외국인의 원거리 이동에 따른 불편이 대폭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 그 동안 관할 출입국관서(대구)와의 낮은 접근성 때문에 이동에 많은 시간과 비용 소요 및 외국 인력 유치에도 어려움이 있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

□ 김종복 대구출입국·외국인사무소장은“안동출입국센터는 경북 북부 지역 체류 외국인이 지역 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품격 있는 이민행정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며, 이민자와 지역민이 화합하고 공존할 수 있도록 구심점 역할을 수행하겠다”라며 개소를 앞둔 소감을 밝혔다.

□ 권순태 국립안동대학교 총장은 “안동출입국센터 개소를 통해 국립대학이 지역상생 및 국가 균형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공적 역할을 강화하고, 안동시, 대구출입국·외국인사무소와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을 통해 지역민의 불편 해소, 행정 서비스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 권기창 안동시장은 “안동출입국센터가 개소되면 안동을 중심으로 한 경북북부지역 체류 외국인의 편의 증진은 물론 다문화가정을 비롯한 이주민들의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 안동출입국센터가 잘 운영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의 다른기사보기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이용약관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