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설정  l 즐겨찾기추가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2.7.5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kcn21.kr/news/4692
발행일: 2022/04/06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
2022년 외국인 계절근로자 최초 입국 시작!
2022년 상반기 강원도 양구군 초청 필리핀인 300명을 시작으로 12,330명을 89개 지방자치단체에서 순차적으로 도입 예정

 법무부(장관 박범계)에서 상반기에 배정한 외국인 계절근로자 12,330  100명이  4. 4.() 최초로 입국합니다. 이들은 강원도 양구군에서 초청한 필리핀 근로자로, 4. 6.()까지 300명이 입국하여 해당 지역 농번기 인력난 해소에 크게 도움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계절근로자 도입계획에 따라 전국 31 지방자치단체에서 신청한  1,200* 외국인도 입국을 위한 비자심사 과정에 있어 다른 지자체의 인력난 해소에도 숨통이 트일 전망입니다.

   * 강원 홍천 122, 경북 성주 131, 전북 고창 113, 기타 자치단체 834명 등

  법무부는 코로나19 따른 농·어업 인력난 해소를 위해 고용노동부,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관계부처 협의를 통해 올해 4월부터 12 사이에 취업활동 기간이 만료되는 외국인 근로자 13 2,000여명과 어선원 950명에 대하여 체류 취업활동 기간 연장 조치를 시행하는  일선 현장의 인력 수급 어려움 해결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또한, 하반기부터는 제조업 분야임에도 농·어업과 밀접한 관련이 있어 계절적으로 단기간 인력이 필요한 명태 가공업, 곶감 가공업 등에서도 계절근로자를 고용할 있도록 제도를 개선하기로 하였습니다.

 앞으로도 법무부는   어촌의 부족한 인력난 해소를 위해 관계부처와 지속적으로 협업하고, 농․어촌에 필요한 인력들이 적절한 시기에 계절근로에 참여할 있도록 적극 지원하여 민생에 힘이 되는 법무행정을 펼쳐 나가겠습니다.

‣ 필리핀 국적 계절근로자가 입국심사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 필리핀 국적 계절근로자가 입국심사 대기를 하고 있다.

‣ 필리핀 국적 계절근로자가 입국심사를 받고 있다.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의 다른기사보기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이용약관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