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설정  l 즐겨찾기추가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3.29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kcn21.kr/news/4394
발행일: 2020/02/12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총력 대응을 위한
법무부 외국인종합안내센터(1345) 24시간 운영

법무부(장관 추미애)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총력 대응을 위해 지난 1월 28일(화)부터 외국인종합안내센터(1345)를 24시간 운영체제로 전환하고, 감염증 예방수칙 등에 대한 안내와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외국어 통역 지원을 강화하였다.
외국인종합안내센터(1345)는 영어·중국어·베트남어를 포함한 20개국 언어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각종 출입국·체류 관련 민원상담을 진행하여 왔으나,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체류 외국인의 감염증 관련 상담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신속한 상담 지원을 위해 24시간(토·공휴일 포함) 상시 운영체제로 전환하였다.
* 평일 09:00~18:00 (한국어·영어·중국어·베트남 등 20개국 언어로 운영)
18:00~09:00 (한국어·영어·중국어 3개국 언어로 운영)
토·공휴일 (한국어·영어·중국어 3개국 언어로 운영)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증상이 의심되는 경우 신속하게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에 신고하여 적절한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예방·행동수칙 안내와 함께 3자 통역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 외국인종합안내센터(1345)는 현재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를 비롯한 18개 공공기관·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3자 통역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 (18개 기관) 질병관리본부, 대검찰청,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국민권익위원회, 국세청, 경찰청, 통계청, 금융감독원, 인천소방방재본부(119), 대전교도소, 천안교도소, 청주여자교도소, 현충원, 의료중재위원회, 소비자보호원, 국민연금공단, 다누리콜센터, 대전시청

○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상담이나 신고에 관한 통역 지원을 요청하는 경우 3자 통역 시스템을 통해 원활하게 안내가 이루어지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외국인종합안내센터(1345)는 이번 24시간 운영체제 전환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민원이 신속히 해결되고, 현 사태가 조속히 안정화될 수 있도록 질병관리본부와 긴밀하게 공조해 나가기로 했다.

1345 상담전화 이용안내

▶이용방법: 지역번호없이 1345로 전화 연결▶ 상담시간: 24시간

(20개국 언어 제공/ 다만, 평일 18시 이후 및 토·공휴일에는 한국어, 영어, 중국어 상담서비스 운영)

▶ 자동응답서비스(ARS) 안내사항
①번 출입국외국인관서 위치 ‧ 관할구역 ‧ 근무시간 안내
②번 사증발급인정 신청결과 조회
 ③번 퇴직신고, 방문취업자 근무처신고안내
④번 마을변호사 법률상담
ⓞ번 상담사 연결

▶다국어 상담 : 1345연결 후 ARS 안내에 따라 원하는 언어의 번호를 누른 뒤 *표 버튼을 누르면 이용 가능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의 다른기사보기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이용약관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