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설정  l 즐겨찾기추가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4.26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kcn21.kr/news/4286
발행일: 2019/03/18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
2019년에도 외국인 계절근로자 농·어민 일손 부족 돕습니다
상반기, 41개 지자체에 외국인 계절근로자 2,597명 배정

  법 무 부 ( 박 상 기 장 관 ) 2019.3.7.() 행안부, 고용부, 농 식품부, 해수부와 함께 외국인 계절근로자 배정심사 협의회를 개최하여 2019년 상반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수를 확정했다.

법무부는 지난달 26일까지 전국 42개 지자체(1,296개 농가와 7개 영농법인)로부터 2019년도 상반 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신청을 받 아 최종적으로 41개 지자체에 대 해 2,597명의 계절근로자 도입을 허용했다.

2018년 말 기준으로 불법체류 자가 발생한 농가와 불법체류자 수 또는 불법체류 비율이 일정 기 준을 넘어선 지자체에 대해서는 허용인원을 삭감하여 불법체류 발생에 대한 농가와 지자체의 책 임성을 강화하는 한편, 법무부는 관계부처 및 지자체 등의 의견을 반영하여 금년부터 농가당 최대 허용인원을 작년 4명에서 5명으 로 확대하였다.

또한, 영농조합법인에게도 최초 로 계절근로자 신청을 허용하여 이번 심사에서 7개 법인에 17명 을 배정하였으며, 태국과 같이 지 방정부에 업무협약(MOU) 체결 권한을 부여하지 않는 국가에 대 하여는 해당 국가의 중앙정부가 국내 지자체와 업무협약 체결을 대행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계절근 로자 제도를 개선했다.

외 국 인 계 절 근 로 자 제 도 는 2015년 처음으로 시범 시행 이 래 2018년까지 총 4,127명의 외 국인근로자가 투입되어 농어촌 인력난 해소에 크게 기여하였으 며, 그간 법무부와 지자체의 철저 한 관리를 통해 매우 낮은 불법체 류율(115명으로 입국자 대비 2.3%)을 유지하는 등 안정적인 제도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

2018년의 경우 총 42개 지자 체에 2,822(농가 2,247, 어 가 575)의 계절근로자가 배 정되었는데, 그 중에 양구군, 홍 천군등 22개 국내 지자체는 필 리핀, 베트남등 7개국 18개 외 국지자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 여 계절근로자를 초청하였고 그 밖의 지자체는 결혼이민자의 국 내·외 친척을 계절근로자로 초 청하였다.

특히, 결혼이민자의 친척으로 서 계절근로자에 참여한 경우 불 법체류율은 1.9%로 매우 낮고 관리 측면에서도 부담이 적어 농 어가 및 해당 외국인의 선호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나 고 있다.

한편, 계절근로자 제도는 농어 민, 계절근로자, 결혼이민자가 모두 만족하는 성공적인 정책 우 수사례로 평가 받아, 행안부가 주관하는 018년 행정제도 개 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수 상한 바 있다.

이번에 신청하지 못한 농·어 민과 지자체에 대해서는 금년 6월까지 신청을 받아 7월초에 하반기 계절근로자 배정협의회 를 거쳐 신속하게 배정할 계획 이다.

앞으로도 법무부는 관계부처 및 지자체와 적극 협력하여 인력 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촌 현장에 외국인 계절근로자가 적 기에 투입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노동 착취등 부당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수시로 점검하 여 외국인 계절근로자의 인권이 침해되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기 로 했다.


한중동포신문/재한외국인방송의 다른기사보기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이용약관   l